새언약 유월절 하나님의 교회
"십자가의 유래 (초대교회에 없던 십자가가 교회에 들어옴)"
작성자 : 약속의 자손  작성일자 : 2012년 07월 29일  최종수정일 : 2014년 05월 28일



십자가를 지라는 말을 예수님을 죽일 때 사형의 형틀로 사용한 도구를 예수그리스도로 상징화하여 믿는 착각을 한다.


(막8:34~37) 무리와 제자들을 불러 이르시되 아무든지 나를 따라 오려거든 자기를 부인하고 자기 십자가를 지고 나를 좇을 것이니라
누구든지 제 목숨을 구원코자 하면 잃을 것이요 누구든지 나와 복음을 위하여 제 목숨을 잃으면 구원하리라
사람이 만일 온 천하를 얻고도 제 목숨을 잃으면 무엇이 유익하리요
사람이 무엇을 주고 제 목숨을 바꾸겠느냐

(고전1:17~18) 그리스도께서 나를 보내심은 세례를 주게 하려 하심이 아니요 오직 복음을 전케 하려 하심이니 말의 지혜로 하지 아니함은 그리스도의 십자가가 헛되지 않게 하려 함이라  십자가의 도가 멸망하는 자들에게는 미련한 것이요 구원을 얻는 우리에게는 하나님의 능력이라

옛적 육신적 이스라엘 백성들이 광야에서 모세로 말미암아 불뱀을 달아 쳐다 보면 살수 있다는 하나님의 말씀을 믿지 않고 그 달아 놓은 놋뱀을 우상화하여 신으로 섬겨내려왔다. 결론으로 보자면 놋뱀을 만들어 우상화를 만든 것이 됩니다.

(민21:7~9) 백성이 모세에게 이르러 가로되 우리가 여호와와 당신을 향하여 원망하므로 범죄하였사오니 여호와께 기도하여 이 뱀들을 우리에게서 떠나게 하소서 모세가 백성을 위하여 기도하매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불뱀을 만들어 장대 위에 달라 물린 자마다 그것을 보면 살리라  모세가 놋뱀을 만들어 장대 위에 다니 뱀에게 물린 자마다 놋뱀을 쳐다본즉 살더라

(왕하18:4) 여러 산당을 제하며 주상을 깨뜨리며 아세라 목상을 찍으며 모세가 만들었던 놋뱀을  이스라엘 자손이 이때까지 향하여 분향하므로 그것을 부수고 느후스단이라 일컬었더라

"불뱀 자체가 살려주는 능이 있는 것이 아니라 나무에 달아 놓은 불뱀을 보면 살수 있다는 하나님의 말씀이 살려주는 것이다."(마4:4)------->말씀을 믿으라는 것입니다.

(요3:14~15) 모세가 광야에서 뱀을 든것 같이 인자도 들려야 하리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예수님 달리신 십자가를 믿으라는 얘기가 아니라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말씀)을 믿으라는 것입니다.
그렇지만 지금 이 세상의 많은 사람들이 예수를 믿노라하지만 실은 육신적 이스라엘 백성들과 같이 놋뱀을 만들어 신으로 섬겨 분향함 같이 예수님(말씀)을 믿는 것이 아니라 그 십자가를 믿고 십자가의 도를 헛되이 하고 있는 것입니다.

 

 

 

# 십자가 [十字架, cross] -------------------------------------------<백과사전>

 

 

 

 

 

 

 

-, 요약

 

 

그리스도교를 상징하는 '十'자 모양의 표.

-, 본문
십자가 /

십자가가 그리스도의 상징으로 쓰이고 있는 것은 그리스도가 모든 사람의 죄를 대속()하기 위하여 십자가에 달려 죽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십자가는 그리스도교가 출현하기 훨씬 전에 고대민족 사이에서 종교적인 상징으로 쓰이고 있었다.

예를 들면, 바빌로니아인()이나
칼데아인은 하늘의 신인 아누(Anu)의 상징으로서 등변십자가(그리스식 십자가)를 사용하였고, 고대 이집트인은 영생의 상징으로서 바퀴가 달린 십자가를 사용하였다. 또 그리스신화에서는 아폴론신()이 십자형의 홀()을 가지고 있고, 게르만신화에서는 토르신()이 십자 모양의 해머를 가지고 있다.

인도에서는 옛날부터 '만자(:범어로 Zrivatsa:갈고리형 십자가)'가 사용되었고,
힌두교에서는 오른쪽 어깨가 올라간 갈고리형 십자가가 가네사(ganesa)라 불리는 남성적 원리를 상징하였으며, 그 변형인 왼쪽 어깨가 올라간 갈고리형 십자가인 사우바스티카(sauvastika)는 칼리(kali)라 불리는 여성적 원리를 상징하였다.

그밖에 십자가는 고대 페르시아인·페니키아인·에트루리아인·로마인, 갈리아 지방이나
브리타니아켈트족, 멕시코·중앙아메리카·페루 등지의 주민 사이에 널리 종교적 의의를 가지고 사용되어 왔다. 그 때문에 일부 학자는 십자가를 남근()의 상징이라고 주장하기도 한다.



# 십자가---------------------------------<백과사전>

:고통을 수반하는 사형의 형틀로서, 그리스도의 고난과 그의 대속으로 특별한 상징적인 의미를 지니게 되었다.

십자가에 못 박는 데 대한 기록은 헤로도투스의 역사 가운데 나타나고 있는데, 페르시아인들 가운데서 처음으로 그러한 일이 있었다고 기술하고 있다. 이것은 아마 앗수르인들의 "고정시켜서 죽이는 풍습에서 유래된 듯하다 후에 그리스에 의하여 특히 알렉산더 대왕에 의하여 받아들여졌으며, 카르타고로 전래되어 로마에까지 전달되어, 노예나 비로마 시민을 위한 형틀로 사용되었다. 그러나 자국민들에 대해서도 반역 죄에 대해서는 종종 십자가의 형벌이 주어졌다............



#십자가의 교회에 유입되어 우상시됨----------- <로마 카톨릭주의의 정체>

십자가의 형상이 그리스도인 상징으로 여겨진 것은 그리스도 교회가 이교도화도기 시작할 때 부터였다. A.D.431년에 교회와 사무실 안에 십자가가 도입되었다. 반면에 뾰쪽탑 위에 십자가가 세워진 것은 A.D.586년경 부터 였다. 로마 교회는 6세기에 그리스도가 새겨진 십자가 형상을 재가하였다.
개인 집마다. 하나의 십자가를 지녀야 했던 것은 제 2차 에베소 회의 부터였다.



 

   3000 글자 까지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